국민인! 국민인!!

KSC2018 라인X한국정보과학회 블록체인 경진대회 대상 수상 / 소프트웨어학부


왼쪽부터 김승환, 강성영, 김명수 학생

국민대학교 소프트웨어융합대학 소프트웨어학부 소프트웨어전공 13학번 강성영, 김명수, 김승환 학생이 'KSC2018 라인X한국정보과학회 블록체인 경진대회'에서 대상(1등 상)을 수상했다. (지도교수: 임은진 교수)

라인플러스와 한국정보과학회가 공동 주최한 본 대회는 라인의 블록체인 메인넷인 '링크체인(LINK Chain)'에 적용 가능한 다양한 '디앱(dApp)' 관련 아이디어와 구현 능력을 겨룬 대회로, 예선을 거쳐 10개 팀이 본선에서 경쟁했다.

이브이락(EVlock)팀으로 출전한 세 학생은 'ARM Trustzone을 이용한 블록체인 기반의 P2P 에너지 거래 플랫폼'을 선보였다. 보안이 강화된 P2P 에너지 거래 플랫폼을 만들고 기존의 것들과 다르게 Device Security, Communication Security, Trust Issue, Privacy를 전부 해결한 플랫폼을 선보인 것이다. 삼성의 ARTIK과 라인의 LINK 플랫폼을 이용하여 개발했다.

세 학생은 "정말 실용적이고 사업적인 가치도 있다" "투자가 많이 들어올 것 같다" "블록체인의 특성을 잘 이해하고 활용한 것 같다"라는 심사평을 받았으며 상금 300만 원과 라인플러스 입사 가산점의 혜택을 받았다.

김명수 학생은 "평소에 스마트그리드에 관심이 많아서 자연스럽게 P2P 에너지 거래에도 관심을 갖게 되었다. 항상 신뢰 비용의 문제와 보안 문제가 가장 해결하기 힘든 문제로 꼽혔었는데, 링크 플랫폼과 ARM TRUST ZONE 등을 통해 이 문제들을 해결하면서 가치 있는 무언가를 만든 것 같아 뿌듯하다. 또한 이렇게 큰 대회에 이 제품을 내보내어 기쁘고 1등까지 해서 정말 영광이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또한 강성영 학생은 "최근에 떠오르는 블록 체인 기술을 공부하다 보니, 이 기술이 기존에 어려웠던 P2P 거래의 신뢰성 문제를 쉽게 해결해준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래서 저희 팀은 이 블록 체인을 실질적으로 응용할 곳을 찾게 되었고 고민 끝에 P2P 에너지거래 플랫폼의 신뢰성 문제를 해결하고자 했다. 블록 체인뿐만 아니라 ARM Trust Zone, TLS 등을 이용하여 P2P 에너지 거래플랫폼의 대표적 보안 문제 4가지를 전부 해결하였고, 이것이 심사위원들의 관심을 끌 수 있게 된 이유라고 생각한다. 팀원들과 준비하는 과정이 힘들긴 했지만 서로 많이 배우고 성장했던 계기가 된 것 같다. 다음엔 블록 체인 기술뿐만 아니라 다른 기술들을 응용해서 더욱 다양한 공모전에 나가 학교에 자랑이 되고 싶다."라고 말했다.

김승환 학생은 "평소에 IoT에 흥미를 느끼고 관심도 많았다. 요즘 이슈가 되고 있는 기술인 블록체인을 IoT에 접목해서 프로젝트를 한다는 아이디어에 흥미를 갖고 참여하게 되었고 대상이라는 큰 보답으로 돌아와서 정말 뿌듯하고 기쁘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1건

순번 언론사 제 목
1 한경 매거진 라인 블록체인 경진대회 우승팀 만나보니

 

이전글 공기업 준정부기관 감사평가단 단장 위촉 / 조경호(행정학과) 교수
다음글 대중문화에 '심리학의 메스'를 들이대다 / 나은경(언론정보학부)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