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플러스

2022 한국자동차공학회 춘계학술대회 미래자동차 혁신공유대학 성과발표회 세션 개최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는 지난 6월 3일(금) 부산BEXCO에서 진행된 2022 한국자동차공학회(KSAE) 춘계학술대회에서 ‘미래자동차 혁신공유대학 성과발표회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은 6년간 신기술분야 핵심 인재 10만 명 양성을 목표로 하는 교육부·한국연구재단 지원 사업으로, 국민대학교는 지난해 5월부터 계명대학교, 대림대학교, 선문대학교, 아주대학교, 인하대학교, 충북대학교와 함께 차세대 미래자동차 인재 양성을 위해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미래자동차 컨소시엄은 자동차 분야 국내 최대 규모 학회인 한국자동차공학회 학술대회에 매년 참가하여 혁신공유대학 사업 홍보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날 미래자동차 혁신공유대학 성과발표회는 미래자동차 컨소시엄 참여대학들이 1차년도 성과를 공유함과 동시에 사업 운영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1부와 2부로 나누어 진행되었으며, 1부에서는 1차년도 미래자동차분야 연구·교육모델 개발 과제 성과 발표가 진행되었고 2부에서는 컨소시엄에 참여하는 7개 대학의 사업단장들이 2차년도 사업의 주요 추진계획을 발표하였다. 특히 사업의 주관대학을 맡고 있는 국민대학교에서는 폭스바겐그룹코리아, 42볼프스부르크의 최첨단 기술과 오픈 아키텍쳐, 다양한 스킬을 접목하여 개방적·포괄적·미래지향적인 ‘국민대-폭스바겐그룹코리아-42볼프스부르크 미래자동차 SW인재양성 글로벌 프로그램’ 운영 계획을 소개하였다. 

 

 신성환 사업단장(국민대 자동차공학과 교수)은 행사 마무리 발언에서 “한국자동차공학회 학술대회 참가를 통해 산학연 기관들과의 교두보를 마련하여 산업계·학계와의 연계 협력 방안을 지속적으로 도출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이전글 ㈜온투인, 국민대학교 비즈니스IT전문대학원과 연구개발 업무협약(MOU) 체결
다음글 국민대-정릉3동, 대학·지역사회 함께 하는 마을공동체 프로젝트 성료